티스토리 뷰

블로그 이전했습니다 : http://welikenoodles.com




- 에버노트?

에버노트는 ‘글쓰는 디지털노마드’에겐 꼭 필요한 서비스이다. 지금 이 글도 에버노트에 쓰고 그걸 티스토리(블로그)로 불러 발행하는 프로세스를 거치고 있다. 이처럼 단편적인 글을 쓸 때도 편리하고 ‘클리퍼’가 있어서 웹서핑을 하다가 보관하고 싶은 자료가 있으면 스크랩해 둘 수도 있다. 

더구나 어떤 디바이스에서도 동기화만 된다면 왔다갔다 하면서 작업할 수 있어서 좋다. 그 외에도 알람기능, 할 일 목록을 작성하는 등 다양한 기능이 있는데 여기에서는 작가 입장에서 내가 주로 사용하는 법을 써보고자 한다. 

그 전에 에버노트의 구조에 대해 좀 알아보자. 



- 에버노트는 3단계로 구성된다

내가 책을 쓸 때 에버노트를 집필용으로 쓰기보다는 자료수집용으로 사용하는 이유가 바로 3단계의 depth 때문이다. 먼저 ‘스텍’이라는 큰 분류가 있고 그 안에 여러 개의 ‘노트북’이 들어간다. 그리고 그 노트북에는 다수의 ‘노트’가 들어가는 방식이다. 





위 이미지는 실제로 내가 사용하고 있는 에버노트의 모습이다. 공개하기 어려운 것은 지웠으니… 양해바란다. ^^ 이 구성을 만드는 것도 목차 구성하는 것과 같은 방식이다. 큰 분류(스텍)를 만들고 그 밑에 작은 분류(노트북)를 만든다. 그리고 더더 작은 분류(노트) 나눠 글을 쓴다. 그 안에서도 소제목으로 또 나눌 수 있다. 

하지만 내가 생각하기에 에버노트는 책쓰기에는 부족함이 있다. ‘노트’ 목록이 자동으로 제목순으로, 업데이트순 등으로 정렬되기 때문에 임의대로 이동시킬 수가 없다. 그리고 3단계 depth는 책쓰기에 좀 부족하다. 그래서 나는 에버노트는 자료수집용으로, 블로깅용으로, 또 프로젝트 기록용으로 사용하고 정말 책쓰기는 구글문서를 사용하고 있다. 


간단하게 에버노트의 구조만 알고 넘어가자. 다음 연재에선 작가의 입장에서 에버노트를 활용하는 법을 4회에 걸쳐 이야기할 참이다. 내가 주로 사용하는 방법이니 더 멋진 방법이 있다면 알려주시면 감사하겠다. ^^ 



무료버전 : 무한용량, 월 60MB 이하로 업로드 가능
프리미엄 : 무한용량, 월 1GB이하로 업로드 가능


더 자세한 것은, 에버노트 : http://evernote.com


이 글은 ‘블로거에서 작가로(가)’의 연재물입니다.
연재가 끝나면 ‘구글문서’로 묶어 ‘콩책(미니북)’으로 제공할 예정이며
종이책은 소량한정판으로 만들어 팔아 볼 생각입니다. ^^


‘블로거에서 작가로(가)’는 이렇게 구성됩니다.

1부 작가로 살기위한 고군분투기
  1. 2003년, 블로그를 시작하다 http://www.foodsister.net/2868
  2. 멀티블로그에서 하나의 블로그로 정착하다 http://foodsister.net/2869
  3. 블로그 덕분에 대학을 졸업하다 http://www.foodsister.net/2870
  4. 프로젝트를 진행하다, 블사조 프로젝트 http://www.foodsister.net/2871
  5. 서울시 청년창업1000 프로젝트에 합격하다 http://www.foodsister.net/2872
  6. 출판사에서 책을 제안받다 http://www.foodsister.net/2875
  7. 책 한 권이 나오니 제안이 알아서 들어오다 http://www.foodsister.net/2876
  8. 글쓰기에 있어 하나의 카테고리를 점령하기로 결심하다 http://foodsister.net/2877
  9. 자기다움의 글들을 연구하다 http://www.foodsister.net/2879
  10. 환갑까지 콩책 100권 쓰기 프로젝트를 시작하다 http://foodsister.net/2881
2부 먹는언니가 글쓰는 법

  part1. 글쓰기 준비운동
  1. 글쓰기를 위한 자료수집법 http://foodsister.net/2882
  2. 키워드 낙서로 이뤄지는 글의 구성 http://foodsister.net/2883
  3. 나만의 컨셉을 살려내기 http://www.foodsister.net/2885
  4. 나의 캐릭터를 설정하고 드러내기 http://www.foodsister.net/2886
  5. 오픈할 것인가, 감출 것인가 http://foodsister.net/2887
  part 2. 블로깅
  1. 무엇을 위한 블로그를 만들것인가(주제잡기) http://www.foodsister.net/2889
  2. 블로그, 누가 오느냐가 중요. 동족을 위한 블로깅 http://foodsister.net/2890
  3. 지식컨텐츠 : 활동컨텐츠 : 사생활컨텐츠 = 5 : 3 : 2 http://foodsister.net/2893
  4. 컨텐츠는 쉽고 재미나게, 할 수 있는 걸 다 활용하여 만들자 http://foodsister.net/2898
  5. 블로깅의 최종목적은 동족 커뮤니티를 만드는 것 http://foodsister.net/2900
  part3. 책쓰기
  1. 주제를 장악하지 못하면 목차가 나올 수 없다 http://foodsister.net/2902
  2. 누구를 위해 쓸 것인가(타켓잡기) foodsister.net/2906
  3. 왜 내가 써야하는가(개성잡기) http://foodsister.net/2909
  4. 어차피 초고일 뿐이다. 일단 마구 우겨넣고 다듬자(풀어넣기) http://foodsister.net/2912
  5. 출판사와의 작업은 ‘협업’ http://www.foodsister.net/2917
3부  먹는언니의 스마트집필법

  part1. 에버노트
  1. 에버노트 살펴보기
  2. 스크랩(업데이트 예정)
  3. 스마트폰으로 메모(업데이트 예정)
  4. 프로젝트 별 기록(업데이트 예정)
  5. 블로깅(with 티스토리)(업데이트 예정)
  part2. 구글문서
  1. 구글문서 살펴보기(업데이트 예정)
  2. 공부하기/정리하기(업데이트 예정)
  3. 책 쓰기(업데이트 예정)
  4. 협업하기(업데이트 예정)
  5. 이북 프로젝트(업데이트 예정)

신고
댓글
댓글쓰기 폼